http://www.sangjufc.co.kr/ 
↑ 상주상무피닉스 홈페이지 입니다.^^
많이 찾아주세요~~






88만원 세대, 청년실업 100만이라는 사상 초유의 실업난 속에서 비록 정규직은 아니지만 정년이 보장된 교직원의 자리를 박차고(선생님은 아닙니다) 계약직원으로 취업을 했습니다. 정년이 보장된 공공기관을 뒤로 하고 계약직원으로 취직했다는 문구만 보면 좀 이해가 가지 않는 분들이 많겠지만, 제가 취직 한 곳은 K리그를 사랑하는 축구팬분들이라면 누구나 꿈꾸는 직장중 하나로 생각될 "K리그 프로팀 사무국" 입니다.

근무시간은 많지만 직종의 특성상 월급이 기존 직장보다 많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그러나 그보다 축구관련직종에서 근무하며 돈을 벌 수 있다는 것은 취미생활을 하면서 돈까지 번다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작년 피스퀸컵의 기자 활동을 했던 적이 있는데 상주에서 수원까지 상당한 거리임에도 제가 좋아하는 일을 하고 기사 원고료 까지 받는다는 생각에 즐겁게 취재활동을 했는데, 이제는 계약기간 동안은 계속 이런 생활을 할 수 있게 된 것입니다.

알싸라는 우리나라 최대 회원을 거느린 인터넷 축구 카페에 프로축구 사무국에 취직했다는 글을 올렸더니 제 답글까지 합치면 100개가 넘는 댓글과 많은 축하 쪽지를 받았습니다. 그리고 어떻게 하면 프로축구 구단에 취직 할 수 있냐는 질문도 많이 받았습니다.

이런 것을 볼때 많은 축구팬분들은 사무국에서 어떤 일을 하는지에 대한 궁금증이 많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그 궁금증을 풀어주고자 앞으로 블로그를 통해서 프로축구 사무국 직원들의 생활을 살짝만 알려 드리겠습니다.




어제 첫 출근을 했습니다. 개막전이 다가옴에 따라 경기 홍보와 스폰서 모집, 티켓 판매등으로 사무국은 상당히 바빴습니다. 첫 출근이라 당장 업무는 없지만 일단은 서포터즈의 운영방안에 대한 간략한 조사와 올 시즌 원정경기시 우리 선수들이 묵을 호텔의 수배 일을 했습니다. 제가 축구 블로그를 운영하기 때문에 앞으로 블로그를 개설해서 운영할 것 같고, 제가 배정받은 업무가 선수단 지원이라서 선수들을 따라다니는 일을 많이 할 것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아직 출근 첫 날이라 구체적으로 무슨 일을 어떻게 하는지 이론적으로 설명만 들었지 정확하게 어떻게 해야된다는 것은 잘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선수단 지원" 이라는 업무를 맡았고, 팀장님께서 저는 이제부터 "선수들을 보살피는 엄마 같은 역할" 을 할 것이라는 말씀 하셨는데, 이걸 보면 앞으로 선수들을 직접 접할 기회가 많을 것 같다는 것이 확실해 보입니다.


언론에 나온 꾸며진 이야기가 아니라 축구팬 입장에서 바라보는 축구선수들의 일상을 여러분들께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 제 이야기가 궁금하신 분들은 추천 많이 해주세요~^^


2011년 3월 5일 K리그가 개막합니다. 이번 시즌엔 광주FC의 창단과 함께 상주상무피닉스라는 두 팀이 팀을 창단하거나 연고지 이전으로 새롭게 팬들앞에 등장했습니다. 저는 상주상무피닉스에 취직을 했고, 3월 5일 15:00 상주시민운동장에서는 2010년 원정월드컵 16강을 이끈 허정무 감독의 인천UTD와 K리그 개막전을 갖게 됩니다.

몇몇 방송국과 TV중계에 대한 협의가 이뤄지고 있어서 TV를 통한 개막전을 볼 수 있습니다. 경기장을 직접 찾아주시거나, TV를 통해서 2011 K리그 시작을 모두 지켜봐주세요.^^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엔젤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임현섭 2011.02.10 1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축하드려요^^
    어릴적 저또한 진로를 놓고 고민할때. 한 번 꿈꿔본. 프로구단 프런트. 관심있으시고 좋아하시는 일을 한다니 정말 부럽고 또 부럽네요. 배도 좀 아프고..
    여하튼. 정말 축하드려요^^

  2. 싸커몽키 2011.02.10 1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축하드립니다!
    저도 나중에 이런 관련된 직업을 가지고 싶은대 꼭 좀 어떻게 해서 합격하셨는지 알고 싶내요~
    앞으로도 좋은글 많이 보러 올께요!

    • 엔젤로그 2011.02.10 2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단 실력도 실력이겠지만 운이 엄청나게 좋아야 한다고 봅니다. 프로축구팀은 16개이고 그중 사원을 뽑는 구단은 대부분 신생님이나 연고지 이전팀이 전부입니다.

      간혹 직원들 이직이나 사업확장으로 채용공고가 뜨지만 희망자에 비해 자리는 턱 없이 부족한 현실이죠.ㅠㅠ 저는 연고지 이전의 도시에 살고 있다는 엄청난 천운을 얻었기에 취직에 성공했다고 생각하거든요.

      그래도 용기를 잃지마세요. 화이팅.!!!! 그리고 싸커몽키님의 축구 블로거도 굉장히 인정받는 축구관련 파워블로거급으로 성장하셨는데 꾸준히 관리해보세요..

      사무국 직원이 아니더라도 구단이나 대회조직위원에서 홍보의뢰 연락이 올 수 있어요

    • 싸커몽키 2011.02.11 0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하... 제 블로그가 축구 관련 파워블로거급까지 성장했었나요? 미흡한 블로그 칭찬해주셔서 너무나 감사드립니다.

  3. 학마 2011.02.10 1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축하만땅~~~

    돈 많이 벌어서

    엉아한테 용돈도 좀 주고 그래라

  4. HS다비드 2011.02.10 1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아~ 이제는 좀 다른 관점에서의 축구를 소개해주시겠군요^^

    정말 축하드립니다 엔젤님^^

  5. 윤뽀 2011.02.10 14: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합니다 ^^
    좋아하는 일을 하는 것이 가장 좋죠 부럽습니다 ㅎㅎ

    • 엔젤로그 2011.02.10 2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윤뽀님 오랫만이에요~^^ 윤뽀님은 저 위에 우리형(친형)을 제외하면 제 블로그에 댓글 다시는 분 중 유일하게 실제로 만났던 분이세요..ㅎㅎ

      같이 피스퀸컵 기자활동 했었는데... 거기서 더 나아가서 이젠 이런쪽에 취직까지 하게 되었네요...ㅎㅎ

  6. 따뜻한카리스마 2011.02.10 17: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아, 취업 축하드립니당^^ㅎ
    블로그를 활용한 취업사례라,,,제가 이용 좀 많이 해야겠습니다^^
    좀 더 구체적으로 한 번 포스팅해주세용^^*ㅎ



티스토리 툴바